롯데쇼핑 러시아 직원 아파트서 20대여성 숨진 채 발견(종합)
롯데쇼핑 러시아 직원 아파트서 20대여성 숨진 채 발견(종합)
  • 박종무 기자
  • 승인 2020.02.05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러시아 모스크바에 위치한 ‘롯데플라자(Lotte Plaza)’를 운영하는 ‘롯데 쇼핑 루스’ 간부 직원의 아파트에서 20대 우크라이나 여성이 숨진 채 발견돼 현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롯데쇼핑. (사진=뉴시스)
롯데쇼핑. (사진=뉴시스)

 

3일(현지시간) 러시아 RBC 통신 등에 따르면 전날 롯데 쇼핑 루스 지점 이모 차장(44)의 모스크바 시내 아파트 욕실에서 우크라이나 출신 여성 크리스티나 돈츠코바(27)가 숨진 채 발견됐다. 이 여성은 물이 없는 욕조에 벌거벗은 상태로 누워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경찰 신문에서 지난 1일 저녁 모스크바 시내 한 클럽에서 돈츠코바를 만나 함께 술을 마신 뒤 그를 혼자 사는 자신의 아파트로 데리고 왔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두 사람은 아파트에서 늦게까지 함께 술을 마셨고 뒤이어 새벽 3시경 사망자가 샤워실로 들어가고 이씨는 침실로 들어와 잠이 들었다. 다음날 아침 깨어난 이씨가 욕실에 쓰러져 있는 여성을 발견하고 구급팀을 불렀으나 이미 사망한 상태였다는 것이다.

출동한 경찰은 일단 외상 흔적은 없는 것으로 확인했으며, 수사당국은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망 원인을 규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지 언론은 댄서로 일한 돈초바가 마약 과다복용으로 숨졌을 확률이 높은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롯데쇼핑 측은 “본인(이 차장)이 신고했고 타살정황이 없어 참고인으로 경찰 조사를 받고 풀려난 상황”이라고 밝혔다. 회사 측의 향후 대응에 대해선 “미혼인데다 주말 개인 시간에 우발적으로 벌어진 사건”이라며 “직무와 관련된 건은 아니어서 내부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