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억 공금 빼돌인 육군 부사관 해외 도피
4억 공금 빼돌인 육군 부사관 해외 도피
  • 최석대
  • 승인 2020.01.15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군 부사관이 4억원대 공금을 빼돌리고 해외로 도주한 사실이 알려졌다.

육군은 공금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던 A 중사가 지난 13일  베트남으로 출국했다고 밝혔다.  

A 중사는 군단 재정담당관으로 복무하며 수차례에 걸쳐 부대 복지회관 수익금 약 4억원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다.

복지회관 수익금은 부대원 복지와 시설 투자에 쓰인다.

군형법에 따르면 군무를 기피할 목적으로 부대 또는 직무를 이탈한 '군무이탈죄'가 인정될 경우 1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에 처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