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군 대대장 '폭언‧갑질 의혹'...軍, 감찰조사 착수
공군 대대장 '폭언‧갑질 의혹'...軍, 감찰조사 착수
  • 한승훈 기자
  • 승인 2019.07.11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지난 4일 '공군 O전대 OOO대대 대대장 인권침해 및 사적 지시 사례 고발'이라는 글이 올라왔다.(국민청원게시판 캡처)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지난 4일 '공군 O전대 OOO대대 대대장 인권침해 및 사적 지시 사례 고발'이라는 글이 올라왔다.(국민청원게시판 캡처)

공군 모 항공부대 대대장이 대원들에게 개인적인 심부름을 시키고 심한 폭언을 해왔다는 의혹이 제기돼 공군이 감찰에 착수했다.

10일 공군에 따르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지난 4일 '공군 O전대 OOO대대 대대장 인권침해 및 사적 지시 사례 고발'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해당 부대원으로 추정되는 청원인은 이 글에서 "대대장이 항공기를 이용해 외지비상대기 근무 교대 중인 조종사에게 지시해 지인에게 전자담배를 갖다주라고 하는 등 사적인 업무를 상습적으로 지시했다"고 주장했다.

또 해당 대대장이 "대대원들 모두 떨거지들만 남아있다", "애들 성격이 죄다 쓰레기" 등의 모욕적인 발언도 자주 했다고 말했다.

이 글에는 해당 대대장이 해외여행을 다녀오는 대대원들에게 면세담배를 사 오라는 지시를 했다는 내용 등도 담겨있다.

공군 관계자는 이에 대해 "현재 사실관계를 파악하기 위해 감찰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