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리밋, 바캉스 시즌 맞아 래쉬가드 ‘제프리스’ 출시
엠리밋, 바캉스 시즌 맞아 래쉬가드 ‘제프리스’ 출시
  • 박기영 기자
  • 승인 2015.06.12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발수성 및 속건 기능 뛰어나 장시간 물놀이에도 쾌적하게 착용 가능
- 자외선 차단 기능 갖춰 피부 안전하게 보호

    
▲ 엠리밋 래쉬가드 ‘제프리스’

2535세대를 위한 메트로 아웃도어 브랜드 엠리밋(대표 한철호)이 다가오는 바캉스 시즌을 맞아 래쉬가드 ‘제프리스’를 출시했다.

엠리밋 ‘제프리스’는 스판덱스와 나일론 소재를 사용한 래쉬가드로 스판 밀도가 높아 내구성이 좋고 탁월한 신축성을 자랑한다. 자외선 차단(UV) 기능을 갖춰 여름철 강렬한 햇빛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주며, 활동성이 좋아 움직임이 많은 서핑, 스쿠버다이빙, 스노클링과 같은 수상 스포츠 활동 시 유용하다. 또한 발수성이 좋고 속건 기능이 뛰어나 장시간 물놀이에도 체온을 유지해주고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여성용은 슬림핏으로 몸에 타이트하게 밀착되어 몸매를 더욱 돋보이게 한다. 옆 라인 배색으로 몸매 보정 효과도 느낄 수 있어 노출을 부담스러워 하거나 몸매에 자신 없는 여성들도 부담없이 착용할 수 있다. 남성용과 여성용 모두 오프 화이트, 블랙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소비자가격은 7만 8천원.

래쉬가드 티에 어울리는 비치 팬츠도 출시됐다. 여성용인 ‘LD 제프리스 하프 팬츠’는 부드럽고 신축성이 좋은 폴리스판 소재를 사용한 숏 팬츠로 흡속속건과 스트레치 기능을 갖췄다.  옐로우, 네이비 두 가지 색상이고 소비자가격은 4만 8천원. 남성용인 ‘플립스 하프 팬츠’는 무릎 위까지 내려오는 기장으로 일상에서도 편안하게 착용이 가능하다. 베이지, 레드, 카키, 네이비 네 가지 색상이며 소비자가격은 3만 8천원이다.

엠리밋 사업 부장 박용학 상무는 “다양한 워터스포츠를 즐기는 소비자들이 늘면서 자외선 차단 기능과 몸매 보정 효과까지 있는 래쉬가드에 대한 인기도 높아지고 있다”며 “엠리밋이 새롭게 선보이는 래쉬가드로 올 여름 스타일리시한 바캉스 패션을 연출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