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중국 모바일 시장 위상 강화 나선다
SK하이닉스, 중국 모바일 시장 위상 강화 나선다
  • 박기영 기자
  • 승인 2015.06.11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국 심천에서 열린 ‘2015 SK하이닉스 모바일 솔루션 데이’ 행사에서 참가자들이 SK하이닉스 마케팅부문장 진정훈 부사장의 환영 인사를 듣고 있다.

-중국 심천에서 ‘2015 SK하이닉스 모바일 솔루션 데이’ 개최

-모바일 제품 포트폴리오 최적화를 통해 중국 시장 고객과 협력 강화
 

SK하이닉스(대표: 박성욱, www.skhynix.com)는 10일(水) 중국 심천에서 주요 모바일 업체들을 초청해 ‘2015 SK하이닉스 모바일 솔루션 데이(SK hynix Mobile Solution Day)’ 행사를 개최했다고 11일(木) 밝혔다.
 

‘미래 모바일 생태계를 함께 만든다’는 슬로건 아래 작년에 이어 개최한 이번 행사에는 300명에 가까운 인원이 참석해 SK하이닉스의 모바일 D램과 차세대 낸드플래시 솔루션에 대한 관심을 드러냈다. SK하이닉스는 이번 행사를 통해 다양한 업체들과 전략적 협력 관계를 강화하고 중국 시장 내 선두 업체로서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향후 중국 모바일 시장 대응전략 등을 소개해 참가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고 덧붙였다.
 

행사에는 SK하이닉스의 중국 주요 고객인 화웨이, 레노버, 샤오미 등과 중국 최대 이동통신 업체인 차이나모바일, 칩셋 업체인 퀄컴, 미디어텍 등 모바일 산업 핵심 업체들이 작년에 이어 재차 참여해 SK하이닉스에 대한 중국 시장의 높은 관심을 확인했다. 특히, 기조연설에서 차이나모바일은 중국 모바일 4G 발전 현황과 변화 방향을, 퀄컴과 미디어텍은 중국 4G 시장 대응을 위한 SoC(System on Chip) 개발 전략 및 SK하이닉스와의 협력 강화 필요성을 언급하며 중국 모바일 시장에 대한 가능성을 제시했다.
 

SK하이닉스는 세계 최초로 개발한 8기가비트 LPDDR4 D램, 36단 3D 낸드플래시, 고성능 UFS(Universal Flash Storage) 등 다양한 모바일 제품으로 고객 요구에 적극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통해 고성능과 중저가 제품 시장을 동시에 공략하는 등 중국시장에 최적화한 제품 포트폴리오를 운영할 계획이다.
 

SK하이닉스 마케팅부문장 진정훈 부사장은 “중국은 세계 최대 규모의 내수시장과 모바일 신흥 강호 업체들을 중심으로 세계 모바일 시장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고 전하며, “SK하이닉스는 이번 행사를 통해 다양한 고객과 전략적 협력을 강화하고 최적의 모바일 솔루션을 공유하며 함께 성장하겠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