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의원 보좌관, 노래방서 여성 성추행 혐의
한국당 의원 보좌관, 노래방서 여성 성추행 혐의
  • 한원석 기자
  • 승인 2020.01.17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총선 캠프 취업시켜 주겠다며 접근한 것으로 봐”

인천지역 현역 국회의원의 보좌관이 노래방에서 30대 여성을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

17일 인천 연수경찰서는 강제추행 혐의로 자유한국당 모 국회의원 보좌관 A씨를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5일 오후 9시 30분경 인천시 연수구 한 노래방에서 술에 취한 30대 여성 B씨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총선 캠프에 취업시켜 주겠다며 B씨에게 접근한 것으로 보고 있다. 그는 캠프 취업 문제로 과거 B씨를 한 차례 만났으며 사건 발생 당일 두 번째로 본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A씨는 한 언론과의 전화 통화에서 ”전혀 사실이 아니고 해프닝“이라고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조만간 성폭력 피해자 지원시설인 ‘해바라기센터’를 통해 B씨를 조사한 뒤 A씨도 따로 불러 정확한 사실관계를 확인할 계획이다. 경찰은 신고가 들어왔기 때문에 A씨를 강제추행 혐의로 입건했다는 입장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