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OP콘서트 장소 화명생태공원, 특별열차 운행
K-POP콘서트 장소 화명생태공원, 특별열차 운행
  • 김세영 대기자
  • 승인 2019.10.08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람객 교통 편의 위해 부산역 열차 증편 운행
외국인 대상 K-POP콘서트 A석 패키지 상품 판매
부산시는 ‘2019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Busan One Asia Festival, 이하 BOF)’ 케이-팝(K-POP)콘서트 당일인 10월 19일 부산역에서 화명역까지 오가는 비오에프(BOF) 특별열차를 운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비오에프(BOF) 특별상품은 케이-팝(K-POP)콘서트 참가를 위해 부산을 방문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판매하여, 상품은「콘서트 티켓(A석) + 부산역↔화명역 특별열차 왕복 승차권」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별열차는 전세 기차편을 투입하여, 케이-팝(K-POP)콘서트를 보기 위해 부산역에 도착한 개인자유여행(FIT) 외국인 관람객들이 편리하게 콘서트를 관람하고 돌아갈 수 있게 할 것이다. 부산역에서 오후 1시, 화명역에서 오후 10시로 돌아가는 일정이며, 이 상품은 왕복 1회 운행가능하며, 케이케이데이(kkday), 클룩(KLOOK)의 공식앱을 통해 선착순 420명 한정 판매한다.
 
그리고 내국인들의 교통편의 증진을 위해 화명역에 정차하는 기차편을 증편하였다. 부산역에서 출발하는 서울행 무궁화호 열차가 화명역에 14:05, 15:40 정차하고, 서울역에서 출발하는 부산행 무궁화호 열차는 화명역에 21:49, 22:52 정차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비오에프(BOF) 콘서트 장소가 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화명생태공원으로 행사장이 바뀌어 비오에프(BOF)를 찾아주신 분들이 보다 편안하게 행사장을 찾으실 수 있도록 이번 특별 기차편 운행을 기획했다.”며, “관람객들이 더욱 즐길 수 있는 축제로 만들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바란다.”라고 전했다. 그리고 “아직 티켓을 예매하지 못한 분들이 있다면 한 번의 티켓구매 기회가 남아있으니 희망을 놓지 말라.”라고 귀뜸했다.
 
한편, '부산'에서 펼쳐지는 우리나라 최대의 한류 축제 ‘2019 비오에프(BOF)는 오는 10월 19일부터 10월 25일까지 일주일간 화명생태공원, 해운대 구남로, 에프(F)1963, 영화의 전당 등 부산 전역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