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미중협상 재개 불투명 소폭 하락...다우존스 0.39%↓
[뉴욕증시] 미중협상 재개 불투명 소폭 하락...다우존스 0.39%↓
  • 한승훈 기자
  • 승인 2019.05.23 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뉴욕증시가 미중무역협상 재개 불투명에 대한 불안감이 확산되면서 하락 마감했다.

다만 미 연방준비제도(Fed) 의사록에서 당분간 정책금리 결정에서 인내심을 갖겠다는 내용이 확인되면서 낙폭을 줄였다.

22일 뉴욕증권거래소(NYSE)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00.72포인트(0.39%) 하락한 2만5776.61 포인트로 장을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8.09포인트(0.28%) 내린 2856.27에 거래됐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34.88포인트(0.45%) 내려 7750.84를 기록했다.

미 연방 법원으로부터 과도한 기술료 책적으로 반독점법을 위반했다는 결정을 받은 퀄컴의 주가는 이날 10.86% 폭락한 69.31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한편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거래된 7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미국의 원유 재고 증가에 힘입어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1.83달러(2.90%) 내려 61.31달러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