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초.중등 교장단 부산교육청 방문
뉴질랜드 초.중등 교장단 부산교육청 방문
  • 김세영 대기자
  • 승인 2019.04.16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수초 교직원과 교류 협의 및 UN평화공원 참배
18일에는 호주 초.중등 교장단도 방문 예정
뉴질랜드의 초·중등 교장(교감)단이 오는 4월 15일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을 방문했다.
뉴질랜드의 교장단 방문은 우리나라의 교육과 문화, 역사 등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우리나라 학교와 교류를 활성화하기 위해서다.
 
이 가운데 뉴질랜드 교장(교감)단은 4월 15일 오전 10시 뉴질랜드 학교와 교류를 희망하는 부산 북구 용수초등학교를 견학하고 이 학교 교직원과 교류관련 대화를 나누었다. 이어 오후 2시 부산시교육청을 방문해 김석준 교육감과 면담하고, 부산교육 정책과 비전을 알아봤다.
 
그리고 4월 18일에 방문하는 호주 교장(교감)단은 오전 10시 시교육청에서 김석준 교육감과 면담한 후 오후 2시 UN 평화공원과 기념관에서 한국전쟁에 참전한 자국 용사 등을 참배한다. 특히, 이들은 우리나라 방문 기간 중 호주 학교 정규 교육과정에 한국어를 채택하기 위한 정보를 얻는다.
 
한편, 부산지역 4개 초등학교와 1개 중학교, 1개 고등학교 등 6개 학교가 뉴질랜드 학교와 다양한 교류활동을 하고 있다. 또 4개 초등학교와 2개 중학교, 2개 고등학교 등 8개 학교가 호주 학교와 화상수업 및 방문교류 활동을 펼치고 있다.
 
권석태 미래인재교육과장은 “이번에 뉴질랜드와 호주 교장단 방문은 이들 나라와 교육교류를 활성화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며 “앞으로도 부산 학생들이 세계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국제교육 교류사업을 펼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