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신랑된 남경필 前 지사, '연인과 비공개 결혼식'
새신랑된 남경필 前 지사, '연인과 비공개 결혼식'
  • 김신우
  • 승인 2018.08.10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가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렸다.

 

남경필 인스타그램
출처= 남경필 인스타그램

 

10일 남 전 지사는 자신의 SNS를 통해 "같은 교회 성가대에서 만난 4살 차이나는 신부와 오늘 결혼했다"며 "둘 다 아픈 경험이 있어서 서로를 위로하며 사랑에 빠졌다. 저는 두 아들의 아버지, 신부는 한 아들의 어머니로서 서로를 이해하며 의지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그는 "교회 원로목사님 주례로 직계가족들의 축복속에 결혼식을 올렸다"며 "20대인 세 아들들의 축하가 가장 마음을 든든하게 했다. 그리고 제 아들들의 엄마와 신부 아들의 아빠가 마음으로 보내준 축하가 큰 힘이 됐다"고 밝혔다. 

남 전 지사는 "가족들 외에는 가까운 지인분들 에게도 알리지 못해 죄송스럽다. 넓은 마음으로 이해해 달라"고 했다.

남경필 소식을 전해들은 누리꾼들은 "재밌다", "비공개 결혼식이라니", "갑작스럽지만 축하한다", "저랑 같은 새신랑이 됐다", "경기도랑 결혼할 줄 알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는 지난 2014년 부인이었던 이모씨와 합의이혼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