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암호화폐' 투자자보호·자금세탁방지, 입법 노력 中
정부 '암호화폐' 투자자보호·자금세탁방지, 입법 노력 中
  • 김신우
  • 승인 2018.07.27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정부가 무분별한 투자 및 오용을 막기 위해 암호화폐 규제를 내놓는다.

지난 25일 정부는 암호화폐 규제를 시행하기 위해 정부 부처들이 협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금융위원회 가상화폐대응팀장 홍성기는 "암호화폐 시장은 급속한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지만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들의 보안은 다소 허술하다"며 "정부는 가장 시급한 문제인 자금 세탁 방지법과 투자자 보호법을 우선적으로 입법하려 노력하고 있으며, 암호화폐 관련 법안이 가능한 빨리 제정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 암호화폐 분석가는 최근 금융 시장에 불안을 초래하고, 각종 사건사고로 대중의 눈초리를 받은 암호화폐 거래소 해킹 사건 등에 대한 조치로 보인다고 전했다.

그는 현 정부가 새로운 법안에 대해 공정하게 운영을 한다면, 세계적으로 큰 거래량을 보이고 있는 한국의 암호화폐 거래소를 이용하는 이용자들이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